글쓴이 포카안함 조회 45 조회 날짜 20-06-29 20:28

어렸을 때는 쪽팔림이란 것을 알아

갑자기 생활패턴을 바꾸거나 노력하는 것이 가능했다.

하지만 지금은 스스로에게 쪽팔림을 내 원동력으로 쓰는게 잘 안된다.

문제는 스스로에게 실망한 세월이 길어,,,,,, 그게 하나의 습관이 되어버린 것 같고,

또 그렇게 쪽팔림을 감내한 루즈한 삶도 하나의 방법이란 걸 알아버린 것 같다.

공부를 열심히 하려고 아침에 알람을 맞춰놔도 일어나는 건 늦은 오후 이다.

그렇게 또 하루 자신과의 약속을 지키지 못했다는 자괴감과

하루하루 쌓여진 습관에 지는 나날을 계속 하고 있다.


왜 어릴 때처럼 팍 치고 나가서 습관을 바꾸는게 되지 않을까?

결국은 나에 대한 어느 정도의 포기 일 것이다.

방향이 보이지 않아서일 것이다.


다 버려본다.

하고 싶은 마음 하나만 빼고 다 버려 보자.......

그걸 하면 무얼 얻을 수 있고 어떤 이익이 있는지 그런 생각 다 버려본다.

아침에 규칙적으로 일어난다는 생각 다 버려 본다.

나는 그냥 그게 알고 싶기 때문에 하는 내 자신이 보고 싶다.

그동안의 삶에서 쌓여진 쪽팔림 다 버려본다.

다른 사람들이 쪽팔림에 뭉개진 내 속 알아주는 것도 아니다.

아니, 알리기 싫다. 난 그냥 그게 궁금해서 할 뿐이다.


내가 굶어 죽더라도, 다른 사람의 손가락질을 받아도,,,,,,

난 궁금한 거, 하고싶은 거,,,, 알아가면 된다......

난 그걸 제일 잘한다. 딴 건 할 줄 모른다.


0
추천
0
비추

댓글목록

댓글이 없습니다

게시물 검색
문화.연예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좋아요 싫어요 날짜
1493317 毛부리 2635 1 0 2019-02-22 20:23:23
1493565 포카안함 13 0 0 2020-07-11 05:55:42
1493564 포카안함 32 0 0 2020-07-06 21:56:44
1493563 포카안함 32 0 0 2020-07-03 18:15:09
1493562 포카안함 46 0 0 2020-06-29 20:28:15
1493561 포카안함 141 1 0 2020-06-22 23:47:08
1493560 포카안함 112 0 0 2020-06-20 01:32:00
1493559 포카안함 483 0 0 2020-06-08 22:59:35
1493558 포카안함 471 0 0 2020-06-08 22:37:59
1493556 포카안함 559 0 0 2020-06-02 06:27:55
1493555 포카안함 536 0 0 2020-06-01 18:49:11
1493554 포카안함 548 0 0 2020-05-30 03:08:58
1493553 포카안함 853 0 0 2020-05-25 21:13:50
1493552 포카안함 853 0 0 2020-05-21 23:49:43
1493551 포카안함 1495 0 0 2020-05-20 00:43:33
1493550 포카안함 1422 0 0 2020-05-19 23:27:49
1493549 포카안함 1521 0 0 2020-05-18 05:08:07
1493548 포카안함 1529 0 0 2020-05-18 02:06:28
1493545
ㅇㅇ 댓글2
ㅇㅇㅇ 1721 2 0 2020-05-11 02:41:17
1493539
용기 댓글1
포카안함 1177 2 0 2020-05-06 23:34:57

회원로그인

새로고침새로고침 위로위로 아래로아래로 모바일모바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