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체공개   방랑자
글쓴이 포카안함 조회 491 조회 날짜 19-10-03 19:38

내 주변을 돌아보면

여기저기 맞잡을 손

난 외롭지 않아 만족하지 못해서 그렇지.....

사람은 맞잡을 손이 있어도

새로운 따뜻한 손을 기다린다


하지만 새로운 손도 조금 지나면 헌 손이 되고

방랑자는 말한다.

운명의 사람이란 있소?


한 사람을 깊이 안다는 것은

머리로 깊이 파겠다고 하는 것이 아니라

러마니러미ㅏ 이다.


난 방랑자이고 싶지 않은데

러마니러미ㅏ 를 모르겠네.......


ㅋㅋ 내가 뭘 모르고 있는지를 모르겠다.

0
추천
0
비추

댓글목록

댓글이 없습니다

게시물 검색
문화.연예 목록
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좋아요 싫어요 날짜
1493317 毛부리 2164 1 0 2019-02-22 20:23:23
1493553 포카안함 320 0 0 2020-05-25 21:13:50
1493552 포카안함 358 0 0 2020-05-21 23:49:43
1493551 포카안함 1006 0 0 2020-05-20 00:43:33
1493550 포카안함 896 0 0 2020-05-19 23:27:49
1493549 포카안함 1005 0 0 2020-05-18 05:08:07
1493548 포카안함 1004 0 0 2020-05-18 02:06:28
1493545
ㅇㅇ 댓글2
ㅇㅇㅇ 1200 2 0 2020-05-11 02:41:17
1493539
용기 댓글1
포카안함 658 2 0 2020-05-06 23:34:57
1493536 주렁주렁 683 3 0 2020-05-05 17:53:44
1493535
개미와 나 댓글2
주렁주렁 1232 3 0 2020-05-05 17:27:11
1493533 포카안함 1176 0 0 2020-04-27 18:45:29
1493532 포카안함 1192 0 0 2020-04-27 18:00:57
1493531 포카안함 1278 0 0 2020-04-24 21:28:54
1493530 포카안함 1045 0 0 2020-04-20 22:36:19
1493529 포카안함 1154 0 0 2020-04-20 21:44:30
1493528 포카안함 1157 0 0 2020-04-17 02:17:11
1493525 주렁주렁 1072 1 0 2020-04-15 17:41:34
1493524
다 큰 낑깡 댓글2
포카안함 1155 1 0 2020-04-15 15:52:20
1493523 포카안함 1042 1 0 2020-04-15 15:37:42

회원로그인

새로고침새로고침 위로위로 아래로아래로 모바일모바일